?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조국 민정수석 시절 함께 근무

사모펀드 투자 등 조국 법무부 장관을 둘러싼 각종 의혹을 수사 중인 검찰이 '버닝썬 사건'으로 경찰 수사를 받았던 청와대 민정수석실 행정관 출신 윤모 총경이 조 장관 관련 의혹에 연루됐을 가능성을 수사 중인 것으로 10일 알려졌다.

서울중앙지검 형사3부는 '버닝썬 사건'과 관련해 경찰이 지난 6월 직권남용 권리행사 방해 혐의로 송치한 윤모 총경에 대한 수사를 본격화한 것으로 전해졌다. 당초 윤 총경의 혐의는 '빅뱅' 이승현(29·예명 승리)씨의 강남 술집 '몽키뮤지엄'이 식품위생법 위반으로 신고를 당하자 부하 직원을 통해 수사 과정을 알아봐 줬다는 것이다. 하지만 검찰은 윤 총경 수사를 재개하면서 '조국 펀드'를 비롯한 의혹과의 연관성을 규명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검찰은 윤 총경과 함께 '버닝썬 사건'에 등장했던 특수잉크 제조 업체인 큐브스(현 녹원씨엔아이)의 정모(45) 전 대표도 수사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동시에 검찰 수사를 받고 있는 윤 총경과 정 전 대표는 서로 친분이 있는 사이로 알려져 있다.


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r/2019/09/11/2019091100231.html


핫이슈

지금 이시간. 이런 일이....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370 (아재개그) 왕이 궁에 가기 싫을때 하는 말은 ? </span> 하우이슈 2019.09.11 2
2369 K타이거즈제로, 트랙리스트 공개…차차말론·DJ KOO 등 참여 하우이슈 2019.09.11 1
2368 "박재범부터 쌈디-우원재까지"..'오프 루트 페스트 2019'의 화려한 라인업 하우이슈 2019.09.11 2
2367 文대통령 개별기록관 원하지 않아…지시한적 없어 쿤에어봇 2019.09.11 1
2366 [re]고졸 최성해氏 고소됨: 공무집행방해 쿤에어봇 2019.09.11 9
2365 [AOMG 오디션 사인히어] 2R 무대 무편집 풀버전 쿤에어봇 2019.09.11 1
2364 동키즈, 11일 팬송 ‘상상 속의 너’ 공개…무대 위 놀 줄 아는 아이돌의 변신 쿤에어봇 2019.09.11 0
2363 8월 고용률 61.4% 22년來 최고…실업률은 최저 수준 쿤에어봇 2019.09.11 1
2362 전설의 고향 레전드 </span> 쿤에어봇 2019.09.11 4
2361 [단독] 최성해 학력 논란.. 워싱턴침례대 "교육학 석-박사 과정 없었다" 쿤에어봇 2019.09.11 0
2360 요즘핫한 러시아 ㅊㅈ의 병뚜껑 챌린지 feat. 날강두 ㅎㅎㅎ </span> 쿤에어봇 2019.09.11 10
2359 ▶ 나경원의 잘못된 인식 하우이슈 2019.09.11 7
2358 장제원 "경찰, 아들 관련 수사정보 유출 도 넘었다" 하우이슈 2019.09.11 3
2357 나경원 아들,美고교 재학중 서울대 공동연구 '1저자' 등재 하우이슈 2019.09.11 2
2356 마루보이즈 (틴틴) 개인 티저.ytb 하우이슈 2019.09.11 1
2355 동방신기X슈퍼주니어 '배낭 여행기' 유튜브 론칭 하우이슈 2019.09.11 2
2354 오늘자 국민일보 만평.jpg 하우이슈 2019.09.11 4
» '버닝썬' 尹총경… 검찰, 조국펀드 등 연루 가능성 수사 하우이슈 2019.09.11 2
2352 [단독]'음주운전' 장제원 아들, 3500만원 주고 합의 꿀쫀디기 2019.09.11 7
2351 TV 방송 사고 </span> 꿀쫀디기 2019.09.11 4
Board Pagination Prev 1 ...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134 Next
/ 1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