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4423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일본에서 통할 것이다".

KIA 에이스 양현종(26)이 시즌을 마치고 해외진출에 도전한다. 메이저리그와 일본리그 모두 시야에 두고 있다. 엄밀하게 말하면 양현종은 일본리그에 더욱 적합한 스타일이라고 볼 수 있다. 일본 주니치에서 활약한 선동렬 감독은 평소에 "양현종이면 일본에서는 충분히 통할 수 있다"며 일본행에 무게를 두는 말도 했다.


양현종은 최고시속 150km까지 던지는 전형적인 직구형 투수이다. 직구 하나만으로도 일본타자들을 상대할 수 있다. 여기에 빠른 슬라이더와 체인지업을 던지고 올해부터는 커브까지 장착했다. 볼을 감추고 던지는 투구폼 때문에 일본타자들에게는 상당히 까다로운 좌완이 될 가능성이 높다.

아울러 좌완의 잇점인 퀵모션과 견제도 좋고 투구전 고개를 살짝 숙인 채 뜸을 들이며 던져 도루 타이밍을 잡기도 어렵다. 다만 투구밸런스가 가끔 무너지면서 제구력이 흔들리는 것이 단점이다. 개선되기는 했지만 아직도 갑자기 볼이 많아진다. 이 단점이 두드러진다면 선구안과 컨택능력이 뛰어난 일본타자들에게 고전할 수도 있다.

이미 양현종은 일본타자들과 상대한 경험이 많다. 지난 2009년 11월 요미우리 자이언츠와의 한일 챔피언십시리즈에서 신종플루에 걸렸는데도 선발등판해 5⅔이닝 3피안타(1피홈런) 1볼넷 6탈삼진 1실점의 역투를 펼쳤다. 신종플루만 아니었다면 완투를 할 수도 있었다.

요미우리는 양현종에 막혀 리드를 내주며 끌려가다 양현종이 내려가자 역전에 성공했다. 안방에서 망신을 당할 뻔 했던 하라 다쓰노리 감독은 경기후 안도의 얼굴 표정을 지으며 양현종에 대해 "무궁무진한 가능성이 있는 투수다"고 극찬한 바 있다.

뿐만 아니라 오키나와 전지훈련에서도 꾸준히 일본팀을 상대했다. 지난 2월 니혼햄 파이터스와의 연습경기에서는 오타니 쇼헤이와 맞대결을 펼치며 1군 타자들을 상대로 4이닝 노히트 역투를 했다. 당시 니혼햄 관계자들이 선 감독을 통해 상세한 정보를 채집하기도 했다. 양현종은 이미 일본에서 알려진 투수였다.

http://sports.media.daum.net/sports/baseball/newsview?newsId=20141016130104517

야구

야구에 관한 짱짱한 소식 & 기록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7 캔자스시티의 힘 '불펜 3인방' 투구모음 쌈닭 2014.10.24 4277
26 [펌] 이만수 "야구보급 위해 라오스로 떠납니다." - 박동희 칼럼 이승엽 2014.10.24 4051
25 6회 에레라 구속 쌈닭 2014.10.23 3993
24 오늘 승리의 포인트 쌈닭 2014.10.23 3566
23 MLB 홈피에도 이성우씨 월드시리즈 오게해달라고 하네요 쌈닭 2014.10.17 4057
22 쓸쓸한 가을. 김시진 감독 롯데와 이별인가? 쌈닭 2014.10.17 3873
21 넥센 - 대기록 세우다 - 이승엽 2014.10.17 3949
20 살아있는 국민타자!! 이! 승! 엽!! 이승엽 2014.10.17 3830
19 2015년 FA예비명단 대박치는 선수는 누구인가? 이승엽 2014.10.17 4299
18 경산거포 용병 방출.. 쌈닭 2014.10.16 4322
17 각팀 용병 내년 재계약 예상도 쌈닭 2014.10.16 3906
16 가을 수호신 오승환!! 쌈닭 2014.10.16 4053
» 양현종 메이저리그보다 일본으로? 쌈닭 2014.10.16 4423
14 전경기 출장자 명단 (2007~2013) 쌈닭 2014.10.16 4532
13 KIA 팬 감사 행사 개최. 17일 마지막 홈경기 쌈닭 2014.10.16 4440
12 내일 포스트시즌 진출기념 유니폼 세일 들어갑니당 쌈닭 2014.10.16 4300
11 올시즌 타고투저의 원인을 얘기한게 있네요 쌈닭 2014.10.16 4280
10 프로야구 공인구 스테로이드 볼 이었나.. 논란 쌈닭 2014.10.16 4412
9 삼성 우승후 대구팬, 삼성 선수단 분위기 놀랐음 쌈닭 2014.10.16 4160
8 류현진 + 칼 크로포드 로 스탠튼 dddd 2014.10.15 4476
Board Pagination Prev 1 ... 2 3 4 5 6 7 ... 8 Next
/ 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