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128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소화는 안되고 잠도 안와서 동내 강변에서 자전거나 탈까해서 나갔다. 

대략 11시 넘어 12시 다된 시간이라 사람은 거의없고. 

한바퀴 돌고 오니 어느덧 새벽 1시쯤이더라.

슬슬 가볼려고 자전거를 끌고 육교로 가는데 강변에 어떤 여자가 혼자 앉아서 울고있더라.

먼가싶기도 하고 약간 떨어진 옆에앉아서 짐짓 혼자 바람이라도 쐬듯이 가만히 있는데. 

옆에 여자는 혼자 계속 울더라.

울다가 한숨 쉬다. 그러다 또 울다 한숨 쉬다.
한참 그러고 있다.주머니에서 휴지를 꺼내서 줬다.

암말없이 그냥 받아서 눈물 닦더라.나도 머 별말안했다.

그리고 서로 암말 안하고 그냥 있는데.. 여자가 먼저 물어보더라.

몇살이냐 결혼은 했냐 등등.

사실 별로 기억도 안난다.시덥잖는 뻔한 내용이었다.

유부녀고 남편이랑 싸웠고 맘이 답답하다. 머 그런내용.

한참 말하는데 난 그냥 대꾸만 해주고 호응만 해줬다.

한참 그렇게 호응 해주는데 뻔하게도 하고싶더라.

그래서 빤히 쳐다봤다. 한참 빤히.

빤히 보면 여자들은 힘들어한다.

머라머라 하길래. 키스했다. 한참 동안 키스했다.

가슴도 좀 만지고 팬티에도 손을 대보니 이미 흥건하더라.

한참 전부터 흥분해있었겠지.

그대로 육교뒤편으로 가서 치마를 걷어올리고 뒤에서 박았다.

육교위로 버스 막차가 지나는데 하루 일상에 지친 사람들이 졸고있더라.

한참 박고 박고 하는데 물어보더라.좋아요? 그대로 난 74했다.
주섬주섬 팬티를 올리고 육교를 올라 잘가요.

그리고 헤어졌다.

썰/만화

재미있는 썰만화 19금 야한썰은 싫어요.!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1940 어플로 훅간 썰 gunssulJ 2018.03.14 30
21939 다들 팬티 벗겨진 이야기 쓰니까 나도 gunssulJ 2018.03.14 52
21938 ㅈ같은 인생썰 gunssulJ 2018.03.14 10
21937 24살에 여자에게 데인 썰 gunssulJ 2018.03.14 14
21936 진격의거인 코스프레하는 여자랑 ㄸ친 썰 먹자핫바 2018.03.14 73
21935 재수시절에 본 한 여고생의 훈훈한 SSUL 먹자핫바 2018.03.14 22
21934 외국인 교환학생과 꽁냥꽁냥한 썰. 1회여 먹자핫바 2018.03.14 17
21933 어제 딸치다 잔 썰 먹자핫바 2018.03.14 24
21932 화장실에 휴지가없어서ㅡㅡ 동치미. 2018.03.14 17
21931 치과가서 꿀빤 썰 .ssul 동치미. 2018.03.14 51
21930 지상최강의 소원수리를 시전한 상병 아저씨 SSUL 동치미. 2018.03.14 33
21929 일본 여친 만난 썰 동치미. 2018.03.14 49
21928 똥꼬털 뽑다가 기절한 썰 동치미. 2018.03.14 21
21927 남고는 잃어버린 남녀공학 이야기, 그 세번째 .ssul 동치미. 2018.03.14 6
21926 고딩때 일진녀가 컴퓨터 수리좀 해달라 전화한 썰 동치미. 2018.03.14 22
21925 경포대에서 헌팅한 썰 동치미. 2018.03.14 15
21924 이제 대학들어간 빠른년생 동생 덮친 썰 gunssulJ 2018.03.14 68
» 유부녀랑 육교밑에서 ㅅㅅ한 썰 gunssulJ 2018.03.14 128
21922 고등학교때 고백받고 호구짓한 썰.ssul gunssulJ 2018.03.14 10
21921 가슴으로 느끼는 소리 (5) -백일장 gunssulJ 2018.03.14 5
Board Pagination Prev 1 ... 186 187 188 189 190 191 192 193 194 195 ... 1287 Next
/ 128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