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13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아즈위 Azwie (희망).💕

1964년, 종신형을 선고 받고, 절해의 고도 루벤섬 감옥으로 투옥 된 사람이 있었습니다. 감옥은 두다리 뻗고 제대로 누울수 조차 없을 정도로 좁았습니다

변기로 찌그러진 양동이 하나를 감방 구석에 던저 넣어 주었습니다. 면회와 편지는 6개월에 한번 정도만 허락 되었습니다

간수들은 걸핏하면 그를 끌어다가 고문하고 짓밟고 폭력을 가했다. 이미 사람으로서의 품격과 지위는 상실되었고 견딜수 없는 모욕과 고통은 말로 표현 할 수가 없었습니다

그가 감옥에 끌려간후 그의 아내와 자녀들은 살던집을 빼앗기고 흑인들이 모여사는 변두리 땅으로 쫓겨났습니다.

감옥살이 4년 되던해 어머니가 돌아가셨습니다.
그 이듬해 큰아들이 교통사고로 세상을 떠났다는 소식을 들었지만 장례식에도 참석 할수가 없었습니다.

세월이 흘러 감옥살이 14년이 되던 해에 큰 딸이 결혼을 해서 아기를 데리고 할아버지에게 면회를 왔습니다.
그리고 큰 딸이 이렇게 말했습니다.

아버지! 아기의 이름을 지어주세요.

아버지는 말없이 땟물이 찌들은 윗 주머니에서 꼬깃 꼬깃 꾸겨진 종이 조각 하나를 꺼내어 딸에게 건네 주었습니다.

딸은 그종이 조각에 쓰여진 글자를 보는 순간 눈물을 쏟기 시작했습니다. 글자는 이렇게 쓰여져 있었습니다

아즈위 Azwie (희망)

그는 그후로 온갖 치욕을 다 당하면서 13년 간이나 옥살이를 더 하고 나서야 마침내 풀려나게 되었습니다.

1964년부터 1990년까지 무려 27년 간이나 감옥살이를 했습니다. 44세에 억울한 감옥살이를 시작해서 71세에 풀려 났습니다.

그는 남아공 흑백 분리 정책을 철폐하고 남아공 최초의 흑인 대통령에 당선 되었습니다.

대통령에 당선되어서 자기를 박해하고 고통과 치욕을 주었던 정적들을 다 용서하고 사랑하는 인간의 고고한 삶의 방식을 보여주었습니다.

그가 세상을 떠났을때 세계 언론은 이를 가리켜 인간의 품격을 한계단 올려놓은 사람이라고 존경하였습니다.

이가 바로 넬슨만델라 입니다.

그 오랜 세월 어떻게 절망의 세월을 견디어 낼 수 있었을까? 그는 이렇게 대답하였습니다.

"나는 위대한 변화가 반드시 일어 나리라는 아즈위(희망)을 한 순간도 포기한 적이 없습니다.

사람이 죽는 것은 힘이 들어서가 아니라 희망이 보이지 않기 때문입니다. 사람은 희망의 힘으로 세상을 살아 갑니다."

백성들에게 희망을 주는 사람이 위대한 지도자이며,
리더란! 사람에게 희망을 주는 사람입니다.

당신이 리더라면ᆢ 어떤 희망을 주겠습니까?

오늘도 감사하는 마음으로, 최선을 다하고 보람있는
멋진 하루가 되시길 응원합니다.💕



핫이슈

지금 이시간. 이런 일이....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1949 비보잉 중장비 </span> 트야님 2018.08.18 2
31948 심청전 (반전에 반전) </span> 꿀쫀디기 2018.08.18 1
31947 [공포]안전 불감증 </span> 꿀쫀디기 2018.08.18 1
31946 낮썬 아저씨에게 아빠의 냄새가~~~ </span> 꿀쫀디기 2018.08.18 4
31945 94층 전망대 스릴 </span> 꿀쫀디기 2018.08.18 1
31944 대전시 공무원 클라스.jpg </span> 꿀쫀디기 2018.08.18 2
31943 총맞아도할말없는 해외직쏘몰래카메라 </span> 꿀쫀디기 2018.08.18 9
31942 성공하는 말의 법칙 18가지방법 </span> 꿀쫀디기 2018.08.18 1
31941 매일 보면 좋은 30가지 고사성어 </span> 꿀쫀디기 2018.08.18 4
31940 유~~머 </span> 꿀쫀디기 2018.08.18 1
31939 프랑스 국군의 날 </span> 하우이슈 2018.08.18 9
31938 낭심맞기? 얼마나 아픈지 여자한테 고자킥 맞기~ </span> 하우이슈 2018.08.18 15
» 아즈위 (희망) Azwie </span> 하우이슈 2018.08.18 13
31936 계단에서 인연이 생기는 만화 </span> 하우이슈 2018.08.18 12
31935 의문의 빛 </span> 하우이슈 2018.08.18 4
31934 여자는 남자가 이럴때. </span> 하우이슈 2018.08.18 4
31933 데이트날 전화 안받는 남친집에 쳐들어가보니?? </span> 하우이슈 2018.08.18 13
31932 (창작만화) 한때 잘나가던 중딩 </span> 쿤에어봇 2018.08.17 5
31931 가까스로 부여잡은 이성의 끈 </span> 쿤에어봇 2018.08.17 8
31930 참군인 레전드.manhwa </span> 쿤에어봇 2018.08.17 3
Board Pagination Prev 1 ... 160 161 162 163 164 165 166 167 168 169 ... 1762 Next
/ 176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