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420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XX년도 디씨를 한창 할때였음.

그때가 주말 야간 피돌이 하던 때였는데.
매장이 작아서 일이 크게 없었다. 그래서 밤에 존나 심심했음.


심심해서 A갤에  유동닉으로 활동 하다가 우연찮게 좆목질 챗방에 드가게 되었다.
 거기서 D라는 애랑 친해져서 이야기를 많이 했는데 나중에 알고보니깐 A갤 여신이었음.
D랑 친해지다보니까 A갤 여신들이랑 다 친해짐.
알고보니 A갤 여신들이 죄다 같은동네사는 친구들이더라고. 같은 여고를 나왔다고 했었음.


여기서 잠깐 D와 친구들에 대해서 말해보자면
대부분 168정도 쭉빵 + 존예 + 서울 중위권 이상 학벌 + 디씨 3개 이상 갤 여신 
이런 무리였다. 디씨 갤도 존나 작은 갤말고 대형갤 몇개에서 여신이였음.
진짜 존예라서 한두다리만 건너면 남자연예인이랑 연락이 가능했었음.


여튼..

나는 D한테 작업을 걸거나 한게 전혀 없고 편하게 대했기 때문인지. D가 먼저 내번호를 따서 갔고.
전화랑 문자도 먼저 보내왔음.

그렇게 D랑 현실좆목질을 시작했다. 

마침 지역도. 바로 옆 동네라서 더빨리 친해지게 됨.
D는 20살 여대생이었고 나는 1살많은 휴학생이었다.


그렇게 D랑 급격히 친해지게되고. 어느순간 사귀게 되었다.


나는 남고 공대 아싸 테크를 타는 중이어서  여자랑 이야기도 잘 못하고 그랬는데 
D덕분에 존나 ㅆㅆㅆㅆㅆㅆㅅㅌㅊ 여자들이랑 같이 놀러다니고 술마시러 다니고 그랬다.
존나 행복했음.


그렇게 2년 반 사귀고. 내가 군대를 가게됨.
자대배치 받고 존나 치열한 경쟁을 뚫어서 이병 짬찌주제에 크리스마스 연휴를 껴서 신병휴가를 받아냄.
나는 존나 신나서 싸지방으로 달려감.
네이트온으로 쪽지보내놓으려고 드갔는데 D가 갑자기 할말이 있다네?


그때 씨발 하.. 설마? 했다 ㅋㅋㅋ 근데 역시나 ㅋㅋㅋㅋㅋ
나 좋아하는 오빠가 생겼어.. 이지랄 ㅠㅠ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근데 솔직히 입대전부터 입대하면 헤어질꺼 알고 있었기 때문에 쿨하게 괜찮다고 답했다.
그리고 밖에 나가서 선임 담배 구걸해서. 그때 담배를 처음 시작하게 됨.


시간이 흘러서 크리스마스 연휴때 휴가를 나왔고.
싸이를 보니까 아직 사귀는건 아닌거 같아서 
이브날 밤 10시에 강남역 술집에 케잌사들고 드감.


그리고 전화해서 술이나 한잔하자고 구걸했는데 미안하다고 하더라. ㅎㅎㅎㅎ
씨발 ㅠㅠ 입대하고 첫 휴가 나와서 그것도 크리스마스 이브에. 
사람들 존나 바글바글한 강남역 술집에서 나혼자 테이블 하나 잡고..
케이크에 불켜서 혼자 술먹고 케이크 처먹었다.  나중에 친구가 와서 위로해 주긴 했지만 
존나 서글펐음.


여튼 시바 나는 그래도 미련의 끈을 놓치 못하고 연락을 계속함.
D도 연락을 계속 받아주고 편지도 주고 받음. 


전역하고 다시 사귀어보려고 맘을 먹고 전역까지 기다렸다..
마침내 전역하고 연락하니까 이주뒤에 호주로 워킹홀리데이 간다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ㅠㅠ
하..시바 그래서 그래 열심히 하라고. 응원해주고 사귀려는 맘을 접었다.


근데 ㅋㅋㅋㅋ 그래도 찌질한맘에 D싸이랑 친구들 싸이 존나 염탐함. 
호주간지 1달만에 백인남자 친구 생겼더라..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ㅠㅠㅠㅠㅠㅠ 
존나 그때  바람피는 장면을 목격하는 것 같은 분노가 치솟았음. 그렇게 아예 잊고 지냄.

3,4년이 지나고  친구랑(B라고 하자) 술자리중이 었는데 은근슬쩍  D 소식 들은거 있냐고 묻는거임.
내가 그런거 없다고 잊고 살고 있다고 하니까.  
아까 처음에 말한 D의 여신 패밀리중에 한명 이랑 내친구 B랑 썸을 타서
많이 친하게 지냈었는데. 그 여자애가 몇주전에..   D가 전남친이랑 ㅅㅅ한 영상이 유출됬다고. 
이거 어떻게 하냐고. 도움을 요청해왔다더라.

내친구 B가 큰 누나랑 매형이 판검사고, 집안 자체가 법조계 쪽이라서 도움을 청해왔다고함.
여튼. 그 소리 듣고. 바로 전화걸어 보니까 전번이 없어져있고 ( 카톡 친구목록에 계속 떠있었음. )
싸이도 폐쇄에 트위터도 없어지고 난리도 아니더라.


근황도 궁금하고 뭔가 안타까운 마음에 수소문 하다보니 
호주 워홀가서 백형이랑 사귀다가 헤어지고, 거기서 중국인이랑 사귀게 되었었다네. 
중국인이랑 꽤 오래 사귀다가 워홀 끝나서 귀국하면서 자연스레 헤어지게 되고.
1,2년 잊고 살다가  언제부터인가 중국인 새끼가 인터넷에 섹스 동영상을 유포해 버린거다.

결국 얼굴 다 팔려서 싱가폴로 도망감..


썰이 존나 길었는데.

요약:
1. 디씨 A갤 여신이랑 사귐
2. 군대가서 헤어짐
3. 워홀에서 사귄 짱개가 섹스동영상 유포

썰/만화

재미있는 썰만화 19금 야한썰은 싫어요.!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70633 여친이랑 영상통화 하면서 ㅈㅇ한 썰 참치는C 2021.04.09 224
70632 반장과 담임의 섻스망가를 그렸다가 민주화당한.ssul manhwa 참치는C 2021.04.09 121
70631 도빙의 그녀들 - 21살때 스포츠Bar 가서 꼬신 연예인급 바텐더전여친썰 2 동치미. 2021.04.08 127
70630 긱사살면서 가장어이없던.SSUL 동치미. 2021.04.08 103
70629 거래처 누나와의 2달간의 짜릿한 경험 동치미. 2021.04.08 413
70628 리니지에서 만난 형수 따먹은 썰 동치미. 2021.04.08 363
70627 첫글주의) ㅍㅍㅅㅅ 한 썰 푼다. 동치미. 2021.04.08 381
70626 아프리카 코끼리랑 맞짱뜬썰.ssul ㅇㅓㅂㅓㅂㅓ 2021.04.08 79
70625 예비군 갔는데 분위기 싸해진 썰 ㅇㅓㅂㅓㅂㅓ 2021.04.08 92
70624 생산직에서 일했던 ssul ㅇㅓㅂㅓㅂㅓ 2021.04.08 153
70623 지하철에서 바나나로 자리 딜한 썰 ㅇㅓㅂㅓㅂㅓ 2021.04.08 90
70622 사장딸과의 미묘한 관계..그리고 복수한 썰 썰은재방 2021.04.08 234
70621 여친있는 사람은 멘붕오는 썰 썰은재방 2021.04.08 217
70620 학원선생이 ㄷㄸ쳐준썰 썰은재방 2021.04.08 520
70619 휴가나와서 동창년 친구랑 ㅅㅅ한 썰 동치미. 2021.04.07 579
70618 말로만듣고 보기만했던 근친 하게된 썰 동치미. 2021.04.07 444
» (펌) 전 여친 ㅅㅅ동영상 유포된 썰 먹자핫바 2021.04.07 420
70616 헌팅했다가 치욕받은 썰 먹자핫바 2021.04.07 80
70615 미국에서 친구 두명 ㅅㅅ못하게 한 썰 먹자핫바 2021.04.07 153
70614 남이하면 로맨스 내가하면 불륜 4 먹자핫바 2021.04.07 129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534 Next
/ 35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