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479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처음글쓰는거니

필력이 다소 구타를 유발하더라도 잘참고 봐주길바란다 게이드랑

편의상 반말을 쓸테니 양해점 굽신굽신



본인은 왁구가 씹망에 이렇다할 이성에게 어필할만한 능력이라고는

과도한 깝침과 방대한 언어구사력으로 인한 황금이빨털기뿐임

그런다고 또 이빨을 존나 잘터는것도아님 ㅇㅇㅋ

한마디로 밸런스 붕괴 똥캐 되시겠슴


그래도 예전에는 아부지탓에 운동도 좀하고 그래서 몸이 좋았던 적이 있었더랬다....

그랬다 카더라.....

필자의 제대로 사귄 첫여자친구의 이야기임 

그때가 고딩때였던거같다 ㅇㅇㅋ

내가 중딩떄는 공학의 행복함을 모르고 천지분간 못한체 설치기 바빠서 

여자들은 그냥꼬츄안달린 생물체라는거 말고는 인식이 없었음

그래서 그떄는 그냥 꼬츄달린새끼들이랑 싸댕기면서 놀고 내할거하고 그래서 

꼬츄이야기밖에없음

그러니 빠른생략 

근데 이게 왠걸 남고를 가게됨 우왁시발 부왘 씨발 꼬츄파티다 

사실난 게이니까 괜찮아 





가 아니라 나름데로 남자들끼리있어도 재밌고그랬는데

필자가 붓쟁이다보니까 자연스레 화실을다님 그러다보니 다른 꼬츄들과는 달리

여자를 만날수있는 확률이 상대적으로 높았음 ㅇㅇㅋ

근데 거기에 존나 사차원 언니가 하나있었음

생긴게 막이쁜건아닌데 분위기가 묘한 왜그런사람 있잖아 ㅇㅇㅋ 

막 여러명이랑 같이 싸댕기는 타입은아니고

친한 몇몇끼리 다니는 조용한 부류의 그런 언니였음 

근데 내가 여자라고 막 말못걸거나 소심하거나 그런타입이아님

당시 나는 그래도 여자생명체에 대한 면역력이 높은편인데다

타고나길 깝치는 성격이라 여자들한테 별로 거리낌이없었음

그래서 궁금해짐 ㅇㅇㅋ

보통 화실가면 정해진 자리에 자기 이젤이있음 ㅇㅇㅋ

근데가끔 크로키수업하면 자리를 임의로설정함

그때 그언니옆에 자리잡음

처음에 살짝보더니 신경안쓰길래

나도 앉아서 그림그림 ㅇㅇㅋ 

근데또 화실쌤이 섹드립의 끝판대장 농담도잘하시는 

여자분이심 ^오^ 

내가옆에앉은거 보고 관심있냐고 막뭐라쪼아뎀 

나도 드립받아치고 그러고 놀았는데

근데 그 언니는 신경을안씀 ㅋ 웃지도않음 

공감능력결여 인거마냥 ㄷㄷ

너무 궁금해서 물어봄

안웃겨요 ?

는씹힘 ^오^

그래서 신경안쓰고 그림그리다 마칠시간되서 정리함

시발 알고보니 머리길어서몰랐는데 이어폰있더라 ㅅㅄㅄㅄㅄㅅㅄㅄ


이어폰 빼고 같이다니는 친구들끼리는 하하호호잘만웃음 ^오^ 시발 패배감



그러고 그뒤로또 그냥 신경안쓰고 

내할거함 ㅇㅇㅋ 

그언니는 원래나 신경도안썻으니 뭐 노상관ㅋ


근데 내가 그당시에 운동도열심히다님

화실갔다 체육관갔다 혼자서 또 집근처 싸댕기면서 운동함 ㅇㅇㅋ


그때주말이라 원래 친구들이랑 약속이있었던걸로기억함 그래봐야 당구장 노래방이지만 근데 친구한놈이 낮술을 까는바람에

파토남 ㅇㅇㅋ 


그래서 나는 할것도없고 방구석에서 콧구녕이나 파다가

이러고있음 뭐하나 싶어서

운동감 나는 지극히 야행성인데 잠도별로 없는편이라 개인적으로 할일있을땐 밤에움직이는편임 ㅇㅇㅋ

밤에 설렁설렁 나가다  쮸쮸바가 존나먹고싶은데 12시지나서 이촌구석에 문연 슈퍼가있을리가 없지 

그떄는 우리동네가 편의점이없어서 쮸쮸바사먹으러  집근처 나름 번화가가있는데 거까지감 ㅇㅇㅋ


기분좋게 뽕따 소다맛물고 나옴

(시발아직도기억하다니)


그러고 설렁설렁 걸어서 원래의 목표인 운동을 하러갈라해씀

근데 그 번화가에서 쪼꼼만벗어나도 별로사람이없음

더군다나 시간도새벽이라

술집많은 쪽 나와서 슬집가는데 어두컴컴한데서

복작복작 소리가나길래 잘보이지도않고 걍지나가려는 찰나에

여자소리가들림 ㅇㅇㅋ 뭐라욕을하긴하는데 혀풀림

뒤지게 부어라 마셔라 했나보더라 ㅋㅋㅋㅋㅋㅋ

사람소리가 나니까 그래도 뭔가싶어서 보게되잖아 ?

남자둘이서 여자하나 어띃게해볼라고 옘병하는거같더라 딱봐도


친절하게 물어봄 뭐하세요 ^_^라고 

욕들음 ^_^ 

그래서 또 상냥하게 여쭈었지 거기 여자분이 많이 불편해 보이시네요 하핳하핳하핳 

또 욕들음 ^_^ 

두번들으니

딥빡이생김

남자새끼들도 술이된거같긴한데 상태가 영안좋아보였슴 ㅇㅇㅋ



여기까지써야지 헤헿 

 

알리스타성님이

간잽이마냥 쓰지말럤는데

뭐솔직히 꼴릿한이야기도아니고 적절히끊는 맛도있을듯해서 짜름 '  ^' ㅋㅋ


썰/만화

재미있는 썰만화 19금 야한썰은 싫어요.!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83329 썰만화 19금)성욕 폭발하는 누나 만난썰 1화 동달목 2022.08.08 707
83328 첫경험 썰 gunssulJ 2022.08.08 553
83327 하룻밤에 8천원 여친 빌려드립니다. gunssulJ 2022.08.08 553
83326 ㅅㅅ하다 방광 터질뻔한 썰 gunssulJ 2022.08.08 396
83325 월급 안주는 회사 사장 엿먹인 썰 gunssulJ 2022.08.08 245
83324 24살때 여자한태 크게 데인썰 (내인생의 암흑기) gunssulJ 2022.08.08 202
83323 판매사원 ㅅㅍ만든썰1부 gunssulJ 2022.08.08 388
83322 중학교때 첫경험한 썰 gunssulJ 2022.08.08 393
83321 음란한 전여친 썰 gunssulJ 2022.08.08 409
83320 썰만화 초딩때 처음 교회 갔을 때 목사가 무서웠던 썰.manwha 뿌잉(˚∀˚) 2022.08.08 172
83319 썰만화 후식으로 호박죽 먹은 썰만화 뿌잉(˚∀˚) 2022.08.08 157
83318 썰만화 여동생이 내 팬티 입고다니길레 복수한 썰 뿌잉(˚∀˚) 2022.08.08 273
83317 썰만화 우리들의 크리스마스 만화 뿌잉(˚∀˚) 2022.08.08 121
83316 10년 사랑한 그녀 썰 ㅇㅓㅂㅓㅂㅓ 2022.08.07 349
83315 오크 만난 썰 ㅇㅓㅂㅓㅂㅓ 2022.08.07 311
83314 대학교 누나랑 한 썰 ㅇㅓㅂㅓㅂㅓ 2022.08.07 603
83313 고3때 독서실 동갑내기 썰 ㅇㅓㅂㅓㅂㅓ 2022.08.07 388
83312 안마방에서 옛여친 만난썰.txt ㅇㅓㅂㅓㅂㅓ 2022.08.07 487
83311 노래방도우미 부르다 실제로 친구생일날 일어난 썰 ㅇㅓㅂㅓㅂㅓ 2022.08.07 520
83310 손나은 실제 밀당 썰 ㅇㅓㅂㅓㅂㅓ 2022.08.07 514
Board Pagination Prev 1 ... 4 5 6 7 8 9 10 11 12 13 ... 4175 Next
/ 4175